shincheonji

shincheonji
shincheonji

2017년 7월 12일 수요일

강제 개종의 끝은 어디일까요? 회개합시다!



어제 뉴스에 한 스님께서 주 기도문을 영화화 했다는 소식을 접했습니다. 
성경이나 불경이나 진리는 하나라고 소회를 밝히면서 말입니다. 

가족들에게 돈을 요구하며, 개종시켜 주겠다는 교육을 시키고 있으니 
부끄러운 일입니다. 헌법에 규정된  종교의 자유를 제 것인양 착복하는 
일부 개목(개종목사)들의 횡포와 비리는 여름날 더위를 무색하게 할 정도로 
기승을 부리며 있습니다. 

힘 없는 청년, 부녀들이  무지한 가족들에 의해 강제개종 교육에 끌려 가는 
사례가 너무도 빈번히 일어 나고 있음에도 가족의 일이라 개입할 수 없다는 
경찰들의 무성의한 태도 또한 지탄을 받아야 할 일들이 우리 주변에 너무도 
비일 비재합니다. 누구를 탓해야 할까요? 




성년이 된 자녀가 자신들이 원하는 신앙을 해야 하는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임에도 그것도 강제로 개종교육을 한다는 자체가 상식을 벗어 날 뿐 
아니라 기독교에서 기독교로 옮기는 것이 개종이라는 자체도 납득할 수 
없는 일입니다. 

아내가 남편의 폭력에 의해 사망하는 안타까운 일도 있었고, 딸이 옆에 서 
있음에도 가출을 했다며 특정 교단을 비하하는 일인 시위를 하는 부모가 
있는가 하면, 교육을 받게 하기 위해 말을 듣지 않으면 감금, 폭행, 수갑을 
채우면서 까지 가족들을 동원하는 행위가 하나님의 사랑을 전해야 할 
목사들이 해야 할 사명인지 정말 궁금하기 짝이 없습니다. 




한국 기독교 총 연맹(한기총)과 개목들이 하나가 되어 새 천지 흠집 내기에 
혈안이 되어 있습니다. 반종교, 반사회, 반국가라는 단어조차도 생소한 
낱말들은 우찌 이리도 잘 만들어 내는지 리스팩트까지 합니다. 언제가는 
진실은 밝혀 지겠지만 지켜 보기에는 너무 심하다는 인식을 자제 할 수가 
없습니다. 

성경에는 이미 용(사단마귀)은 잡히고 하나님께서 통치하시는 시대가 도래
했습니다. 신앙인이라면 성경을 제대로 알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목회자라면 
시대 분별도, 선악을 분별하는 능력도, 때를 분별하는지혜를 교인들에게 
가르쳐야 함에도 본인들이 모르니 소경이나 귀머거리같은 신앙인들을 양산하고 
있음을 자성하고 회개해야 할 것입니다.




성경대로 신앙하는 새 천지를 더 이상 비하도, 핍박도, 폄하도 하지 마시고 
본연의 모습을 되찾으시길 기도합니다. 마녀 사냥의 주범인 악한 구습은 벗어 
버리고 새 천지의 올바른 신앙의 길로 나아 오시길 바랍니다. 

언제까지 멸망의 구덩이를 파고 계시렵니까? 끝까지 회개치 않고 영벌의 대상이 
되는 곡, 마곡은 되지 않길 바랍니다. 성경속의 주인공은 되지 못할 망정 밖으로 
쫓겨나 슬피 울며 이를 가는 대상은 되지 말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제대로 알고 바른 신앙은 하는 성경의 주인공들이 다 되셨으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회개는 빠를수록 좋다고 합니다.
하나님께서 지켜 보고 계시기 때문이죠. 회개합시다! 더 늦기 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