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ncheonji

shincheonji
shincheonji

2018년 2월 10일 토요일

반석같은 믿음은 무엇으로 짓는가?



어리석은 자는 모래 위에 집을 짓고 지혜로운 사람은 반석 위에 집을 짓는다라고 
하셨다. 조석으로 변하는 심리가 어떻게 해야만 비가 내리고 창수가 나고 바람이 
불어도 무너지지 않는 견고한 집 즉 반석같은 믿음을 가질 수 있을까? 

예수님께서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다라고 하셨다. 재림을 막연하게 기다리는 신앙인들이 상고해야만, 
깨달아야 할 대목이 아닐까? 진리이고 생명이신 예수님은 계시지도 않은데 
그림자만 붙들고 맹신하고 있으니 종교계는 타락과 부패의 온상이 되어 있다. 

예수를 팔아 자기들의 이속만 챙기고 있으면서 거룩한 척 한다. 신앙인들이 
문자에 매여 하나님의 뜻과 생각과 계획은 외면하고 자기나름의 신앙을 하고 
있다. 이래서야 어떻게 반석같은 믿음의 집을 지을 수가 있을까? 




맹신과 어둠의 올무에 갇혀 자칭 신앙을 한다고 떠들어 대서야 어디 참 하나님께 
사랑을 받을 수 있겠나? 여호와의 책을 자세히 읽어보면 하나도 빠진것이 없고 
하나도 그 짝이 없는것이 없으리니 여호와의 입이 이를 명하셨고 그의 신이 이것들을 
모으셨다라고 하셨다. 무지한 자들은 신천지를 짜맞춘다고 이상한 곳이며 이단이라고 
쑥덕인다. 무엇이 참일까? 

예언도 그 이루어진 실상도 모르는 무식쟁이가 감히 하나님께 대적하는 헛소리들을 
한다. 우아한 전통은 역사를 고집하면서 짝도 못 맞추나? 성경을 들고 다니기만 하라고 
주신 책이 아닐진데 너무도 뻔뻔하고 어이 없지 않은가? 





유황불못의 심판이 두렵다면 각성하고 회개 해야 한다. 모두가 구원 얻기를 바라고 
원하고 계실 때 말이다. 죽어서 가는 천국을 소망하지 말고 이 땅에 임하여 오실 
천국을 소망하자. 

산 골짜기의 뼈들도 생기가 들어 갔지만 소망은 없다라고 하셨다. 무덤을 열고 
생명을 찾아 유월하는 기적을 만들어 보자.반석 위에 굳게 세워진 믿음의 신앙인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한다.